"얼마나 답답했으면…" 이천수도 '축협 폭로' 박주호 응원

6 days ago 6

축구대표팀 감독 선임을 둘러싼 논쟁은 박주호 위원의 '내부 비판' 때문에 더 뜨거워지고 있습니다.

축구협회는 감독 선임 기구에 참여했던 박 위원이 '비밀을 누설'했다고 법적 조치까지 검토한다 했는데요.

이를 놓고도 논쟁은 잦아들지 않고 있습니다.

홍명보 감독의 선임을 미리 예상했던 이천수 전 축구협회 사회 공헌 위원장도 오늘(10일) 입장을 냈는데요.

감독 선임을 둘러싼 문제를 밝히려고 나선 박주호 위원을 응원하는 목소리였습니다.

[이천수/전 대한축구협회 사회공헌위원장 (유튜브 '리춘수[이천수]') : 못났지 선배들이. 축구인들이 멋있게 늙어야 하는데 멋없게. 얼마나 답답했으면 주호 같은 후배가. 난 진짜 주호한테 미안하거든 솔직히.]

광고

Read Entire Article